:::반남박씨 홈페이지:::
 
::: 회원 글마당 :::
회원 글마당은 로그인 하신 회원들만 글을 올릴 수 있는 게시판으로, 글의 주제나 내용은
특별히 없고 붓 가는 데로 회원들이 자유롭게 쓰고 싶은 글을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0
Name  
   박찬무 
Homepage  
   http://www.bannampark.org
Subject  
   박지원 국제실학학술회의 참석후기


                    박지원.박제가 서거 200주년기념국제실학학술회의
                             '18세기 조선, 새로운 문명기획'


조선 후기 ‘실사구시(實事求是)’를 기치로 전통유학에서 벗어나 새로운 방향을 모색한 ‘실학’에 대한 국제학술회의가 10월12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18세기 조선, 새로운 문명기획” 이란 주제로 개최됐다.



이번 학술회의는 연암 박지원, 초정 박제가 서거 2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문화재단, 한국실학학회, 그리고 한국한문학회가 공동으로 주관해 진행했다.

국제실학학술회의의 개막에 앞서 주최자인 손학규 경기도지사는 개회사를 통해 “실학은 과거에 묻혀있는 낡은 사상이 아니며, 현재 우리가 실학의 진정한 지혜를 재발견하고 이를 실천철학으로 발전시킨다면 실학은 21세기 문명을 새롭게 창조해 나갈 정신적 기반이 될 수 있다”고 역설했다.이어 유홍준 문화재청장, 김시업 한국한문학회장, 박석무 경기실학현양추진위원장의 축사로 이어졌다.

많은 관심과 참여속에 한국.미국.일본.중국 네 나라의 학자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고려대학교 정우봉 교수의 사회로, 송재소 한국실학학회 회장의 “ 18세기 동아시아문명의 전환과 신지식인의 등장 ”과 김병민 연변대 총장의 “ 동아시아 근대지향의 태동과 주변지식인의 자각 ”이란 기조발제로 시작되었다.

1부는 고려대학교 정우봉 교수의 사회로 ,
  제 1주제 고미숙 고전평론가의 “연암 사유에 있어서 '탈근대적 비전'에 대한 연구”
  제 2주제 안대회 명지대 교수의 “초정 박제가의 인간면모와 일상”
  제 3주제 정일남 연변대 교수의 “박제가의 사유패턴”
  제 4주제 Emanuel Pastreich 펜실베니아대 교수의 “박지원과 그의 단편들
              조선후기 지식인의 사회적 역할”
 제 5주제 이지양 성균관대 교수의 “연암 박지원의 생활취향과 문화예술론”
2부는 정순우 한국학중앙연구원(구 한국정신문화연구원) 정순우 교수의 사회로
  제 6주제 김문용 고려대 교수의 “북학파 교유론의 윤리적 경계”
  제 7주제 김문식 서울대 교수의 “연암 박지원이 파악한 18세기 동아시아 정세”
  제 8주제 平川祐弘 동경대 교수의 “18세기 지식인의 여행의 의미”
  제 9주제 이헌창 고려대 교수의 “초정 박제가 경제사상의 구조와 성격”

이날 학술회의를 통해 200년 전의 지식인들이 실현하고자 했던 이상은 무엇이었고, 이것이 21세기를 사는 우리에게 어떤 의미가 있는지에 대하여 임형택 성균관대 대동문화연구원장의 사회로 주제 발표자및 지정된 토론자와의 질의 응답 시간이 있었는데 아쉽게도 참석자들에게 질문의 기회는 시간관계로 주어지지 않아 아쉬웠다.

이번 학술회의를 통해 실학을 동아시아 문명사의 측면에서 재조명해 학문적 영역을 넓혔으며, 특히 연암 박지원 선생의 소설을 영문으로 번역 작업하고 있는 이마뉴엘 패스트라이시 미국 펜실베니아대 교수의 작업은 실학을 세계 속의 한국학으로 위상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아며 이러한 계기를 통해 우리 반남박씨 종중에서도 선조의 음덕에 마음속으로 감사만 하지말고 이제는 행동으로 음덕을 기리는 위선사(爲先事)을 다시한번 되집어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

이날 학술회의에는 대종중에서 정서 부도유사,승호 총무유사,찬삼 재무유사 춘서 상임유사, 태서(남일공), 찬혁(군수공), 찬주(춘당공), 찬무(홈피운영자)등 이외 다수 종원이 참석 하였다.
한편대종중에서 학술회의 대회장에 화환을 보내 이날 행사를 축하하였다.

박창서(昌緖)  [2005/10/17]  ::
 좋은 자료 반남박씨족보로 퍼갑니다. 감사합니다. 반남박씨족보 운영자 박창서.  


0
508 34 10

 no 
 subject 
 name 
 date 
 hit 
 vote 
373
   안녕하세요~~부천에서 가입 인사올립니다. [1]

박점수
2010/04/16 1802 0
372
   안녕하세요..

박찬범
2004/03/26 1806 0
371
   문과급제? - 부도유사 정서

박찬무
2004/11/08 1808 0
370
   파를 알고자 합니다. 자료 제공

박시완
2006/08/06 1810 0
369
   누구를 벗하는지 살펴보고-연암집(燕巖集)

박선우
2006/12/24 1810 0
368
   박찬엽 가입인사 올립니다. [2]

박찬엽
2006/08/21 1813 0
367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박기진
2004/04/22 1819 0
366
   시조와 선조의 변별 소고,은서(전북지회장)

박찬무
2006/12/04 1820 0
365
   반남석천암표지판안내문시안

이주형
2009/05/01 1820 0
364
   부여 백제문화제 , 부소산에서

박찬무
2016/09/29 1824 0
363
   대종중의 미래를 생각하면서 - 부도유사 정서

박찬무
2005/03/16 1826 0
362
   숙천공파가 맞는지 확인부탁드립니다. [1]

박해춘
2009/06/23 1827 0
361
   족보를 구할수 있는지 궁금합니다

박찬민
2013/02/22 1827 0
360
   "죽더라도 거짓이 없어라"

박찬무
2006/02/02 1828 0
359
     [re] 중흥의 조(祖) - 야천(冶川)선생

박찬무
2004/08/04 1831 0
[1][2][3][4][5][6][7][8][9] 10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