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남박씨 홈페이지:::
 
::: 자랑스런 반박인 :::
본 게시판은 명문대가의 음덕을 이어받아 근. 현대를 힘차고 왕성히 곧게 살아가는 자랑스
런 반남박씨를 소개하는 공간으로 로그인 한 후 회원이면 누구나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0
Name  
   박찬무 
Homepage  
   http://www.bannampark.org
Subject  
   박신양 장학회



박신양 장학회, 카페ㆍ레스토랑 사업 시작 수익금 일부는 박신양FUN장학회에 기부
안진용기자
입력시간 : 2011.07.16


'박신양 FUN 장학회'를 통해 예술 장학금 사업을 벌여온 배우 박신양이 카페 및 레스토랑 사업을 시작한다.

박신양은 15일 서울 건대입구에 까페&레스토랑 'HOUSE 166'을 오픈했다. 박신양이 직접 이름을 붙인 이 곳은 누구나 편안하고, 포근하게 머물 수 있는 집을 지향한다.

박신양측 관계자는 "이 곳에 들어서는 순간, 세상에서 가장 사랑하는 할머니가 사셨던 집 같다는 느낌을 받았다.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시간이 멈춘 듯 행복한 마음으로 머물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고 싶다"고 전했다.

박신양은'HOUSE 166'의 오픈을 준비하면서 메뉴 선정, 식재료의 선택, 음식을 담을 그릇의 선택부터 인테리어, 가구, 종업원들의 서비스 매뉴얼까지 모든 부분들을 직접 고민하고 전문가들의 조언과 상담을 통해 완벽함을 기했다.

'HOUSE 166'(T.070-4404-0166 / 공식트위터 @house166 / www.house166.com )은 커피, 파스타, 립 등의 식사와 맥주 와인을 비롯한 음료를 제공하는 카페 겸 레스토랑이다. 수익금의 일정금액은 '박신양 FUN 장학회'로 기부돼 미래의 문화예술가들을 후원하는데 사용된다.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0
158 11 7

 no 
 subject 
 name 
 date 
 hit 
 vote 
68
   박완서 [호미 예찬]

박태서
2005/04/15 4597 0
67
   박영준 애국지사 (1915-2000)

박찬무
2004/04/19 3702 0
66
   박영우 박현우 한국을 빛낸 과학영재 형제

박태서
2004/08/04 3966 0
65
   박영선 국회의원 [2]

박찬무
2004/09/01 6723 0
64
   박양우(朴良雨) 문화관광부 차관,부솔공 후

박찬무
2007/11/22 5534 0
63
   박신헌 가톨릭상지대학 교수 문학평론가

박찬무
2009/07/22 4202 0
62
     박신양씨 가계도입니다.

朴勝翊
2004/10/21 6869 0

   박신양 장학회

박찬무
2011/09/22 4001 0
60
     박신양 프로필입니다. [3]

朴勝翊
2004/03/31 6897 0
59
   박신양 "약속" 국민배우 [13]

박찬무
2003/11/01 8116 0
58
   박승희 인천광역시 서구의회 의원

박선우
2005/02/23 4149 0
57
   박승희 1920년대 연극운동 토월회(土月會)

박찬무
2006/03/17 4379 0
56
   박승철 독립운동가 前남선전기 사장

박찬무
2006/05/28 4773 0
55
   박승진 연극인 - 박진 (1905-1974)

박찬무
2004/04/19 3660 0
54
   박승빈 국어학자, 조선어학 간행

박찬무
2005/12/07 4374 0
[1][2][3][4][5][6] 7 [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