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남박씨 홈페이지:::
 
::: 자랑스런 반박인 :::
본 게시판은 명문대가의 음덕을 이어받아 근. 현대를 힘차고 왕성히 곧게 살아가는 자랑스
런 반남박씨를 소개하는 공간으로 로그인 한 후 회원이면 누구나 글을 올릴 수 있습니다.

0
Name  
   박희서 
Subject  
   불초 이 사람이 '자랑스런 반박인'이라니...
죄송합니다.

반남박씨 홈페이지에 제가 소개되었다는 얘기를 대종중 부도유사님으로부터 듣고 깜짝놀라 창을 열었더니  '자랑스런 반박인'의 명단에 제 이름이 올라 있는 것을 보고 놀랐습니다.

저는 지방에서 이름없는 언론인으로 일하다가 군사정권이 두 눈을 부릅뜨고 언론과 언론인을 감시할 때 아닌 것은  "아니오" 하다가 그만 강제해직을 당했던 전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름하여  '5.18  강제 해직기자' 였습니다.  

반남박씨 선조들 가운데 자기소신을 분명히 밝히면서 청빈사상으로  '한 점 부끄럼 없는 삶'을 살았던 분들을 마음속으로 존경해왔던 저로서는 언론인으로서의 소신을 굽히지 않다가  쫓겨나 어려운 생활을 했던  과거를 가슴 뿌뜻하게 여기긴 하지만 - .  

그처럼 '자랑스런 반박인'이라는 이름에는 감히 끼일 수 없는 사람인데도 올려 주셔서 부끄럽기 한이 없습니다.

그저 죄송할 뿐입니다.  



0
158 11 8

 no 
 subject 
 name 
 date 
 hit 
 vote 
53
   박평서 6.25 호국인물 100인

박찬무
2005/08/15 3756 0
52
   박태서 KBS 인간극장<금쪽같은 칠남매> [1]

박찬무
2005/07/20 5712 0
51
   박승만 농학자, 학술원회원

박찬무
2005/06/12 3620 0
50
   박정희 빛나는 효열기행비(孝列記行碑) [1]

박찬무
2005/05/10 4964 0
49
   박찬국 서울대학교 철학과 교수

박찬무
2005/05/09 4692 0
48
   서거 200주년 연암 박지원의 사상과 세계

박태서
2005/04/20 4662 0
47
   박완서 [호미 예찬]

박태서
2005/04/15 4419 0

   불초 이 사람이 '자랑스런 반박인'이라니...

박희서
2005/04/12 4681 0
45
   朴桓緖 (2012 난중일기, 아마존의 작가)

박찬욱
2005/04/03 3770 0
44
   박완서 [죽지도 않고 또왔네]

박태서
2005/03/24 3773 0
43
   박완서 [시작과 종말]

박태서
2005/03/04 3951 0
42
   박동서 대한민국 학술원 회원

박선우
2005/02/23 3848 0
41
   박승희 인천광역시 서구의회 의원

박선우
2005/02/23 3965 0
40
   박경양(朴慶陽) 평화의교회 담임목사

박승렬
2005/02/16 4344 0
39
   박초양 서울시 중랑구의회 의원 [1]

박승렬
2005/01/26 4370 0
[1][2][3][4][5][6][7] 8 [9][10]..[11]